검색엔진

금요일, 11월 06, 2009

[일상다반사] '프로젝트가 서쪽으로 간 까닭은' 개봉 박두


야루고 시루던 'Adrenaline Junkies and Template Zombies' 번역서인 '프로젝트가 서쪽으로 간 까닭은'이 드디어 내주 출간 예정이라고 한다. 올 겨울 추위를 날려버릴 시원한 내용을 담고 있으니 독자 여러분께서는 기대하셔도 좋겠다. 본문 마무리는 한 달 전에 끝났는데, 표지가 완성되지 않아 한참을 늦어지고 말았다. 그 동안 기다리느라 고생하신 독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이야기를 전한다.



자, 그러면 이 책은 과연 어떤 내용을 담고 있을까? 간략하게 요약하자면 이 책은 아틀란틱 길드 소속 컨설턴트 6명(그 중 한 명이 바로 톰 드마르코다)이 한편으로는 웃기고 다른 한편으로는 울리면서 성공적인 프로젝트와 실패한 프로젝트를 가르는 패턴과 안티 패턴을 정리하고 있다. 놀라운 경험과 통찰력으로 우리가 평상시에 감히 입밖에 내지지 못했던 프로젝트에 대한 비밀을 풀어놓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속이 다 시원해짐을 느낄 것이다.



이 책은 한 번 읽고 던져버릴 책은 아니다. 아마도 책을 읽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책을 읽고, 이런 식으로 몇 바퀴를 돌아야 책에 나온 패턴이 진짜 무엇을 의미하는지 머리가 아니라 가슴으로 이해가 가능할 것이다. 책이 다루는 주제나 내용이 어렵다는 이야기가 아니라 이 책에 나온 내용을 다양한 관점에서 생각한 끝에 자신의 것으로 만들기가 쉽지 않다는 이야기다.



페이지도 얇고 책도 작고 그 무엇보다 가격이 착하니(10% 할인한 12,600원!), 부담없이 질러서 읽어보면 살이 되고 피가 되겠다. :)



뱀다리: 벌써부터 이벤트~라고 크게 외치는 독자들의 아우성이 여기까지 다 들린다. 초강력 이벤트 하나 해보자. B급 프로그래머가 2009년에 번역해서 출간한 책을 _사신_(빌리거나 회사 동료 책꽂이에서 슬쩍 집어온 경우는 아니 된다. ㅋㅋ) 분들께서는 디지털 카메라로 책 옆면이나 표지를 남김없이 찍어서 jrogue 에뜨 쥐메일.com으로 보내주시라. 가장 많이 책을 구매하신 한 분께는 '프로젝트가 서쪽으로 간 까닭은' + 특별 선물(!)을, 그 다음으로 많이 구매하신 세 분께는 '프로젝트가 서쪽으로 간 까닭은'을 보내 드리도록 하겠다. 만일 대상자가 복수 명이 될 경우에는 당근 추첨에 들어간다. 응모 기간은 11월 11일(수) 자정까지다.



EOB

댓글 7개:

  1. 아..좋은 책이라서 응모하고 싶은데, 전 1권밖에 없네요..워낙 많은 책을 내셔서 경쟁률이 치열할 것으로 생각되네요.
    이번 책도 대박나세요~

    답글삭제
  2. 한참 강연중이시겠네요..

    사진찍기도 귀찮고,(요즘 이래요)
    jrouge님 대박나시라고, 클릭하면 총알처럼 핑하고 갖다주는 곳에서 구매하렵니다.

    - 세미나 불참하고, 사무실에서
    klimtever, T.T

    답글삭제
  3. 아직 응모자가 몇 분 안 계시네요... 당첨 기회는 충분할 듯이 보입니다. :)

    답글삭제
  4. // klimtever님 킹왕짱이에요. 출판사에서 상이라도 수여해야 할 듯.

    답글삭제
  5. ^^; 캄사합니다..
    킹왕짱까정...
    휴일근무의 노고를...
    월요일 저녁 막걸리와 닭발로 보상받고 있어요 ^^

    드시러 오세요 :) 안좋아 하시려나?
    아님..사주시던가(아..이런 무작대기..)

    -klimtever ^^

    답글삭제
  6. 쩝. "소프트웨어 크리에이티비티 2.0" 과 "HARD CODE 하드 코드 : 나잘난 박사의 IT 정글 서바이벌 가이드" 을 샀는데 모두 회사에 있군요. 가져올걸 그랬나요 ㅋㅋ

    답글삭제
  7. 책 잘 봤습니다. 서평도 썼습니다. - http://blog.thewhiterock.net/237

    답글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