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엔진

월요일, 6월 29, 2015

[독서광] 레디 플레이어 원

'해커스: 세상을 바꾼 컴퓨터 천재들' 출간 소식을 전하면서 1980년대 하위 문화에 대한 이야기를 잠시 늘어놓았다. 해커스 3부는 특히 1980년대 게임 해커들의 맹활약을 생생하게 전달함으로써 집에서 8비트 컴퓨터와 카세트 테이프(응?)를 사용해 열심히 게임을 하던 분들의 추억을 되살려주는 기폭제로 관심을 끌었다.

자 그렇다면, 먼 미래에 해커들이 존재해 1980년대 감성을 살리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오늘 소개하는 '레디 플레이어 원'은 바로 이런 가정에서 출발하는 흥미로운 소설이다. "Ready Player One"이라는 제목부터 벌써 아케이드 게임을 연상하게 만드는 이 책은 가상 현실이 일상이 되버린 2044년을 배경으로 엄청난 상금이 걸린 문제를 풀기 위한 주인공의 여정을 다룬다. 물론 시대적 배경이 2044년이기에 기술은 최첨단이지만 컨텐츠는 1980년대라는 사실이 이 책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다. 물론 오락실의 아케이드 게임기에 동전을 쌓아두고 줄서서 게임을 해야 했던... 1980년대를 겪어보지 않은 세대에게는 다소 뜬금없는 장벽으로 다가올 가능성도 높지만 어찌되었거나 좋다. 이 책을 읽으면서 그 당시 분위기를 이해하면 되니까. :)

아마존에 들어가서 Ready Player One을 검색해보면 워너의 영화화(스티븐 스필버그)와 맞물려 인기가 엄청나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별 4.6/5, 무려 6373명 리뷰). 한국이야 워낙 일본 쪽 영향을 많이 받았기에 덕후 관점에서 이 책을 바라보는 시각이 조금 다를 수 있긴 하지만 "덕중의 덕은 양덕"이라는 말도 있듯이 내용 전개가 결코 만만하지 않다는 사실을 짚고 넘어간다. 물론 엄청난 교훈과 감동을 목적으로 읽는다면 조금 포인트가 빗나가긴 하겠지만, 무더운 여름을 식혀버리기 위해서(블록버스터 영화를 생각하라!)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읽을만한 책이라고 볼 수 있겠다.

결론: SF와 1980년대의 하위 문화(특히 당시 비디오 게임!)를 좋아하는 분들께 강력 추천한다.

EOB

토요일, 6월 27, 2015

[일상다반사] '중급 개발자를 위한 MEAN 스택 공략' 출간 소식

지난 2월에 소개드린 (풀 스택 엔지니어로 이끌어주는) MEAN 스택을 사용한 모던 웹 개발 입문에 이어 오늘은 중급 개발자를 대상으로 하는 '중급 개발자를 위한 MEAN 스택 공략' 출간 소식을 독자 여러분들께 전하겠다.

'MEAN 스택을 사용한 모던 웹 개발 입문'이 이미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이 책을 번역해서 출간한 이유가 무엇일까? 간략하게 두 책을 비교해보겠다.

  • 대상 독자: 초급(웹 개발 입문) vs 중급(MEAN 스택 공략)
  • 서술 방식: 단계별로 차근차근 더미를 만들고 채워넣기(웹 개발 입문) vs 완결된 예제를 통합하기(MEAN 스택 공략)
  • 예제: 간단한 트위터 유사 앱(웹 개발 입문) vs 간단한 블로그(MEAN 스택 공략)
  • 목차 중 눈에 띄는 부분: 테스트(E2E, 단위 테스트)와 배포(허로쿠, 디지털 오션)(웹 개발 입문) vs Passport를 사용한 사용자 인증(MEAN 스택 공략)
  • MEAN 자체 설명: 기초적인 내용 소개(웹 개발 입문) vs 심도 깊은 분석(MEAN 스택 공략)

정리된 내용을 보면 대충 감이 올 것이다. '중급 개발자를 위한 MEAN 스택 공략'은 MEAN에 대한 동작 방식이나 원리를 조금 더 파고 싶어하는 개발자에게 제격인 책으로 지난 번에 소개드린 'MEAN 스택을 사용한 모던 웹 개발 입문'보다는 난이도가 높다는 사실을 기억하면 좋겠다. 특히 상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아키텍처 수립 방법, 구성 요소의 분할과 연결 방법은 이 책의 백미라고 볼 수 있겠다. 또한 사용자 인증을 위한 Passport 소개는 놓치지 말기 바란다(기본적인 지역 로그인은 물론이고 소셜 로그인까지 다룬다).

책을 구매하기 앞서 어떤 예제를 소개하는지 궁금한 독자분이 계시면 MEAN Web Development - Code Samples 깃허브 호스팅 페이지를 방문해 확인하시기 바란다. 물론 책을 구입하고 예제를 일일이 입력하는 수고를 들기 위해서도 이 페이지를 활용할 수 있다.

아마존에서 별 넷 반을 받은 책인만큼 완성도 측면에서 다른 MEAN 책과 비교해 충분한 경쟁력을 보이므로 내용 면에서 서적마다 편차가 상당히 큰 팩트(Packt) 원서라는 걱정은 잠시 잊어버리시고 믿고 구입하시면 좋겠다.

EOB

토요일, 6월 20, 2015

[B급 프로그래머] 6월 3주 소식

금주에도 풍성한 소식으로 독자 여러분들을 찾아 뵙게되어 만족스럽다.

  1. 웹/앱 소식
  2. 개발/관리도구 소식
  3. 고성능 서버/데이터베이스 소식
  4. 기타 읽을거리
EOB

토요일, 6월 13, 2015

[독서광] 처음 시작하는 센서

요즘 조금 바쁜 관계로 인해 블로그 업데이트가 뜸한 상황이다. 7월 이후부터는 정상화가 되지 않을까 예상하고 있지만 조금 더 길어질지도 모르므로, 흐름을 살리기 위해 오늘은 간단하게 책 한 권 소개하려 한다.

IoT라는 용어가 유행어처럼 IT 업계를 강타하고 있는데, 그 중심에 서 있는 주인공이 바로 '센서'다. 사물을 인터넷으로 연결했다고 치고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생각해보면 답이 간단하게 나온다. 바로 입력 아니면 출력이다. 오늘 소개할 '처음 시작하는 센서'는 입력과 관련해 기본적인 사항을 차근차근 설명한다. 엄청나게 많은 센서를 모두 다루지는 않지만 일단 이 책에 소개한 센서만 알아도 일상에서 일어나는 어지간한 요구 사항은 충분히 다룰 수 있다. 아, 지난 번에 소개드린 전자부품 백과 사전과 함께 읽으면 상승 효과를 거둘 것이다.

책 구성을 보면 크게 세 부분으로 나눠져 있다. 가장 먼저 순수한 전기 부품만을 이용해 센서 회로를 꾸미는 '기본적인 센서'가 나온다. 광센서와 스위치부터 시작해 홀 스위치(자기 센서), 타이머, 트랜지스터, 커패시터와 같은 기초적인 부품을 사용해 프로그램 한 줄 없이 여러 가지 재미있는 실험을 진행한다. 그러고 나서 아두이노를 사용해 센서를 제어하는 '센서와 아두이노'가 따라 나온다. 앞서 '기본적인 센서'에 나온 여러 가지 부품과 추가 부품(적외선 근접 센서, 포텐셔미터, 광센서, 플렉시 포스, 온도 센서, 초음파 센서)를 사용해 조금 더 복잡한 실험을 진행한다. 3장 처음에 나오는 '푸시 버튼과 풀업 저항'은 꼼꼼하게 읽을 필요가 있다. 회로 구성 과정에서 풀업/풀다운 저항에 대한 개념이 아주 중요하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라즈베리 파이를 사용해 센서를 제어하는 '센서와 라즈베리 파이'로 마무리한다. '센서와 아두이노'에서 실험한 내용을 라즈베리 파이로 그대로 한번 더 진행해본다. 아두이노가 디지털/아날로그 단자를 모두 갖추고 있음에 반해 라즈베리 파이는 디지털 단자만 갖추고 있으므로 ADC(Analog to Digital Converter)와 같은 추가 부품이 필요하므로 회로가 다소 복잡해지는 경향이 있다. 이 책에서는 이런 차이점에 대해서도 짚어준다.

이 책은 흑백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회로도를 읽을 때 조금 혼란이 올 수 있다. 따라서 출판사에서 제공하는 예제 다운로드 페이지에서 회로도 이미지를 내려 받아 함께 보는 편이 이해하기 쉽다는 사실을 짚고 넘어간다. 책에 나오는 예제를 보면서 공부하는 과정에서 라즈베리 관련 내용 중에 지면 관계상 빠진 파이썬 코드도 있으므로 앞서 소개한 다운로드 페이지에서 예제 코드를 받아 함께 참조하면 좋겠다. 또한 부록에는 라즈베리 파이 설치부터 기본적인 파이썬 프로그래밍 개괄과 GPIO 사용법에 대해 나오기 때문에 아두이노만 사용하신 분이라도 라즈베리 파이에 쉽게 접근하는 통로를 제공한다.

결론: 기본적인 전자 회로 구성 이론을 이해하고 간단한 C/파이썬 프로그램을 작성할 수 있는 호사가분들께 이 책이 적합하다는 생각이다. 회로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나와 있지 않으므로 조금 불만스러울지도 모르겠지만, 실험을 하다 보면 몇 가지 재미있는 사실을 스스로 깨칠 수 있기 때문에 우연한 발견의 재미를 느껴보면 좋겠다.

EOB

토요일, 6월 06, 2015

[B급 프로그래머] 6월 1주 소식

요즘 너무 바빠져서 격주로 블로그를 운영하는 상황이므로 재미있는 읽을거리를 찾는 독자 여러분들께 각별한 양해 부탁드리겠다. 하지만 소식 정리는 가급적 건너뛰지 않게 노력할 계획이다.

  1. 웹/앱 소식
  2. 개발/관리도구 소식
  3. 고성능 서버/데이터베이스 소식
  4. 기타 읽을거리
EOB